전문위원 예상결과 실시간정보 KRJ방송 뉴스&이슈 커뮤니티 고객지원 모의베팅 경마문화PDF 마이메뉴
22금|23토|24일
정완교, 양대인, 유준상, 이영오, 심호근, 서석훈, 김병남  |  사이상, 가득찬, 신화, 이경준, 이산
I  D
PW
회원가입   ID/PW찾기
  • 패밀리사이트
  • 말산업저널
  • KRJ방송
  • 경마문화
  • 퍼팩트오늘경마
HOME >> 뉴스 >> 포토갤러리

경마문화 기자들이 경마공원 주변의 행사, 소식, 스케치등 기자의 눈으로 바라보는 현장의 모습을 사진으로 담아 생동감 있게 소개합니다.
제 목 제12회 세계일보배 결과
  작성자 : 심호근 [회원정보] 메일 : 폼메일   수정일 : 2013.02.21 (19:21:30)   조회 : 2026  추천 : 0   
2013skib_000.jpg
( 원본크기 600 X 399 )


제12회 세계일보배 우승마 ‘인디언블루’(유승완 선수)
-종반 막강한 추입력으로 경쟁마 대비 한 수위 기량 발휘
-유승완 선수 데뷔 6년째 경마대회 첫 우승 기록

지난 17일 펼쳐진 제12회 「세계일보배」 경마대회는 국내 경주마 생산의 미래를 점쳐볼 신예 암말간의 대결로 관심을 모은 결과 최종 ‘인디언블루’(강용식 마주)가 우승을 기록해 주목을 받았다.
혼전 양상이 예상된 이번대회는 종반 힘대결에서 우열이 가려졌다. 경주 초반 ‘푸른미소’가 발군의 순발력으로 경주를 전개 후 종반 역전을 허용한 반면, ‘인디언블루’와 ‘대싱플래티넘’은 막강한 추입력을 앞세워 역전에 성공해 우승과 준우승을 차지했다.
이번 대회의 히어로는 단연 ‘인디언블루’가 꼽힌다. ‘인디언블루’는 경주 내내 여유 있는 걸음을 선보였고, 종반에는 한 수 위의 기량을 선보여 최강 암말 기대주임을 입증했다.
‘인디언블루’의 우승은 경주마의 명예 못 지 않게 관계자들 또한 의미 있는 우승으로 분류된다. ‘인디언블루’의 마주인 강용식 현 마주협회 회장은 지난 2002년 ‘흑돌풍’ 이후 무려 11년 만에 경마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이외 유승완 선수도 데뷔 6년 만에 첫 경마대회 타이틀을 획득했고, 33조 서인석 감독은 지난해 ‘파워풀미스지’(스포츠서울배 우승)에 이어 데뷔 4년 만에 경마대회 두 번째 우승의 값진 성과를 얻었다.
33조 서인석 감독은 “성원을 해 주신 여러분과 마주님, 마방관계자 모두에게 영광을 돌리고 싶다. 유승완 선수가 작전대로 경주를 잘 운영했고, ‘인디언블루’가 실전에서 기대 이상의 경주력을 보여줘 대견하다. ‘인디언블루’는 평상시엔 다소 얌전한 편이지만 실전에서는 무서운 투지를 보여줘 경주마로서는 이상적으로 볼 수 있고, 아직도 성장 중이라 발전 가능성을 높게 보고 있다. 향후 출전경주는 오는 3월 서울에서 펼쳐질 「뚝섬배」 경마대회를 염두에 두고 있다. 퀸즈투어 시리즈 첫 관문이기도 해 나름 능력 평가의 기회가 될 것으로 보고 최선을 다해 대회 출전 준비를 하겠다. 다시 한 번 성원에 주신 관계자 여러분과 팬 여러분들에게 감사를 드린다.”라고 밝혔다.
현재 2군에 소속된 ‘인디언블루’는 중, 장거리형 마필로 기대치가 높다. 500kg에 육박하는 체형에 종반 추입력이 일품이라 상위군에서도 좋은 활약을 예고하고 있다.
‘인디언블루’의 우승에 이어서는 ‘대싱플래티넘’이 준우승을 차지했다. 기존 2군에선 강자로 분류된 ‘대싱플래티넘’은 이번경주를 계기로 능력마로서 한 단계 도약할 수 있는 계기를 스스로 마련했다. 또한 ‘대싱플래티넘’에 기승한 이혁 선수 는 데뷔 첫 경마대회에 출전해 준우승의 타이틀을 획득해 준비된 기대주임을 입증했다.
이외 경주 초반 선행을 주도한 ‘푸른미소’는 아쉽게 종반 뒷심 부족으로 3위에 그쳤고, 출전마중 유일한 국산마인 ‘재뉴어리퀸’은 4위에 그쳤으나 강한 외산마와의 대결에서 충분한 가능성을 보여줘 차기 기대치를 높였다.
한편 이번 대회는 당초 총 14두가 출전할 예정이였으나 경주 시작전 ‘해피댄서’가 왼 앞다리 절음으로 출전 취소돼 총 13두가 대결을 펼쳤다.
지난해 부경에선 ‘감동의바다’가 최강 외산 암말 기대주에서 「그랑프리」 의 우승을 통해 최고의 경주마로 거듭난바 있다. 올해 서울에선 ‘인디언블루’가 외산 암말 부문에서 검증된 기대주로 재평가를 받고 있다. 과연 ‘인디언블루’가 지난해 ‘감동의바다’와 같이 기대주에서 국내를 호령할 챔피언마로 성장할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제12회 「세계일보배」 경마대회 경주 결과
순위 경주마 산지 성별 연령 부담중량 선수 감독 마주 기록 및 도착차
1 인디언블루 3세 54 유승완 서인석 강용식 1:28.5
2 대싱플래티넘 3세 56 이혁 유재길 박정열 8
3 푸른미소 3세 54 전덕용 신우철 김미선 ½










심호근 기자 keunee1201@krj.co.kr
작 성 자 : 심호근 [keunee1201@krj.co.kr]
출 판 일 : 2013-02-23 ⓒ 2004 KRJ
본 사이트의 모든 내용에 대한 저작권은 (주)레이싱미디어(경마문화)에 있으며 관련내용을 무단 복제, 배포시 법적 제재를 받습니다.
   등록일 : 2013.02.21 (19:20:00)  수정일 : 2013.02.21 (19:21:30)  
 
이전/다음 글
다   음   글 제8회 부산일보배 결과
이   전   글 2012 승마인의 밤
이름(닉네임)  
E  -  m a i l   @  
기 분(표 정) 웃는 그냥 놀란 찡그린 우는 화난
의 견 쓰 기  
투 표 하 기
1점 4점 ★★ 7점 ★★★☆ 10점 ★★★★★
2점 5점 ★★☆ 8점 ★★★★  
3점 ★☆ 6점 ★★★ 9점 ★★★★☆  
의견등록
 
→ 취재기자
→ 인기연재
가장 많이 본 기사
9월 24일 일요경마 레이스게시판